교회소개

한사랑 선교교회는(Great Love Mission Church) 1988년 11월 19일에 조직되어, Minnesota State에 등록을 마치고, 당시에 화란개혁교단의 개척교회로 이민 온 한인들을 중심으로 시작되었습니다.  2006년 8월에 조직된 독립개혁교단의(Independent Reformed Church)회원교회로 가입하고, 그에 따른 정관이  개정되었습니다.  따라서 자매교회인 로체스터 한인교회와(미네소타) 거의 대동소이한 정관을 가져 동질감을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공유하고 있습니다. 본 교회는 2006년의 정관에서 밝혔듯이 타 기성교단과 직접적인 교류없이 당분간 독립개혁교회로 존재하지만, 타 개혁교회, 또는 장로교회와의 교류및 연합체를 앞으로 계속 모색할 것입니다.

본 교회는 정관에서 명시한대로 대륙개혁교회 (16,17세기)와, 영국장로교회 (17세기)의 근간이 되는 교리들, 즉 Belgic Confession, Heidelberg Catechism, Canons of Dordt, Westminster Confession, Larger and Shorter Catechisms들을 신구약 성경의 요약으로 받아 들입니다.

등록교인들은 정관에서 명시한 교리를 인정하고 받아 들이는 세례교인으로만 한정되어 있습니다. 따라서, 16세기의 종교개혁에서 회복된 참된 교회의 3대 표식인, “진리 말씀만의 선포”, “성례전의 순수한 집례” 및 “권징의 집행”을 근간으로 주님의 말씀을 순종하는 언약신앙 (계약신앙)을 실천하는 교회로서 살아가려 합니다. 그리고 신구약 성경의 요약으로 인정하는 교리공부와, 신구약 성경공부를 매 주일 오후에, 또한 매 달 마지막 토요일에 모든 등록교인들과 자녀들의 구역모임시에 하고 있습니다. 

2006년에 새로 조직되고 시작된 교회의 주요관점에 따라, 이전까지 하였던 모든 활동들이 정리되었습니다. 그리고, 지역봉사와 구제를 제외한 2005년전까지 하던 모든 해외선교가 그 전에 모두 정리되었습니다. 그 대신에 2005년 1월 1일부터 예수님의 명령(마태 28:18-20)에 순종하는 첫 단계로서 북한 성도와 일반 탈북 동포 및 북녘에서 고난을 겪고 있는 동포들에게 촛점을 두고 있습니다. 즉 북한의 수용소, 교화소등에 70년이 넘도록 억류된 성도와 그 자손들, 지하교회 성도, 그리고 북한에 존재하는 순교자의 후손들 및 중국과 제 3국, 그리고 대한민국에 거주하는 탈북자들에게 도움과 위로를 주려고 기도하며 동참하며 노력중입니다. 

예수 그리스도께서 머리되시며, 주인으로서 저희들을 당신의 은혜와 사랑으로 계속 이끌어 당신의 나라가 임할 때까지 계속 붙들어 주실 줄 믿고 오늘도 생활하고 있습니다.  주 예수여 어서 오시옵소서!